코성형 유형 - 낮은코의 교정 - 콧대 진피, 코끝 기증늑연골

코성형 유형

코성형 유형 – 낮은코의 교정 – 콧대 진피, 코끝 기증늑연골

 

코성형 유형 - 낮은코의 교정 - 콧대 진피, 코끝 기증늑연골

 

코 성형에 사용하는 재료는 다양한데요. 그중 콧대에는 진피를 사용하고 코끝은 기증 늑연골을 사용한 케이스에 대해 소개를 드리고자 합니다.

 

콧대는 진피를 사용하였습니다. 

일반적으로 콧대에 사용하기 위한 진피는 비교적 두꺼워야 하기 때문에 주로 엉덩이 안쪽 흉이 잘 안 보이는 곳에서 채취를 하는데요. 부드럽고 탄력성이 좋아 부드러운 콧대 라인을 만드는데 유리합니다. 특히, 코 피부가 얇은 분들의 경우 보형물 비침이 우려되는데요. 이때 진피를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하지만, 자가 진피는 흡수율이 높기 때문에 이를 사용함에 있어 많은 노하우가 필요한데요. 진피 층을 잘 채취하여야 하며 지방을 잘 제거하여 사용해야 합니다. 사람에 따라 흡수율은 조금씩 차이가 있지만 어느 정도 예상을 하여 조금은 높게 시작을 하는 게 좋습니다. 만약, 코 수술 후 시간이 지나 흡수율에 의해 콧대가 조금 내려간 경우에는 간단한 교정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경우에 따라서는 보형물에 진피를 올려 사용을 하기도 합니다.

만약, 이러한 흡수율에 대한 걱정과 엉덩이 채취 후 생길 수 있는 흉터에 대한 부담이 있다면 기증 진피를 대신 사용할 수 있습니다. 자가 진피에 비해 아주 낮은 흡수율과 낮은 콧대의 경우 몇 개의 층으로 겹을 내면 실리콘을 사용한 것처럼 높이를 높이는 데에도 충분합니다.

 

코끝은 기증늑연골을 사용하였습니다.

코끝은 주로 비중격 연골을 사용하여 코끝의 기둥을 만드는데요. 경우에 따라서는 이 비중격 연골을 사용하기 어렵기도 합니다. 이전 코 수술에 이미 사용을 하였다던가 아니면 짧은 코여서 비중격 연골도 짝아 부족한 경우입니다.

이런 경우 무리하게 비중격 연골을 채취하면 비중격 함몰 등과 같은 문제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대신 자가 늑연골이나 기증 늑연골을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자가 늑연골은 자신의 늑골에서 연골 일부를 채취하여 조각한 후 코끝에 사용하는데요. 가슴 부위에 남을 수 있는 작은 흉터나 자신의 가슴 연골을 사용한다고 하는 부담으로 거부감이 있는 분들에게는 기증 늑연골은 충분한 대안이 될 수 있습니다.

기증이라고 하는 용어 때문에 조금은 거부감이 있을 수 있는데요. 의료용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철저히 가공된 재료이기 때문에 그 부분에 있어서는 크게 걱정을 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현재 많은 성형외과에서 이 기증 늑연골을 사용하고 있습니다.